검색

장현국 의장, 의정 체험형 전시관‘(가칭) 라키비움’건립 본격화

(가칭) 라키비움 건립사업 총괄계획가 위촉 및 자문단 운영회의 개최...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21-02-25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더민주, 수원7)이 30년 만의 의사당 이전을 앞두고 의정 체험형 전시관인 ‘(가칭) 라키비움(Larchibeum)’ 건립사업을 본격화한다.

 

‘(가칭) 라키비움’이란 도서관(Library), 아카이브(Archive), 박물관(Museum)의 합성어로 도서관 기능이 있는 박물관의 의미를 담고 있다.

▲ 장현국 의장, 의정 체험형 전시관 라키비움 건립사업 본격화.     © 시사&스포츠

 

장현국 의장은 지난 23일 의장실에서 ‘라키비움 건립사업 총괄계획가 위촉식’을 개최하고, 전국 최대 의석수를 보유한 광역의회로써 개회 66주년을 맞은 경기도의회의 역사와 의정특화 전자도서관이 공존하는 기념비적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라키비움 건립에 완벽히 할 것을 당부했다.

 

이날 총괄계획가(PM)로 위촉된 고재민 수원과학대학교 교수는 도서관 건축 및 문헌정보학 전문가로서 발주단계부터 준공까지 설계 및 사업단계별 전 과정을 감독·조정하며 라키비움 건립과정에 내실 있게 하며 질적 향상을 도모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이날 오후 라키비움 자문단장을 맡는 남종섭 의원(더민주, 용인4)과 부단장 양철민 의원(더민주, 수원8)은 ‘자문단 운영회의’를 주재하고, 사업 시작과 품질확보, 전시 콘텐츠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논의했다.

 

회의에는 총괄계획가를 비롯한 박태희(더민주, 양주1)·김진일(더민주, 하남1)·황대호(더민주, 수원4) 의원과조한경 언론홍보담당관이 참석했다.

 

라키비움은 광교 신청사 1층에 건립될 예정으로,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통해 ‘모의 의정활동’, ‘의회의 역사와 역할’, ‘자치분권의 개념’ 등 다양한 주제의 전시 콘텐츠를 방문객이 직접 체험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될 계획이다.

 

장현국 의장은 “라키비움은 자치분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도민의 의정 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의미 있는 공간이 될 것”이라며 “경기도의회만의 차별화된 전시 콘텐츠와 참여형 전시공간을 통해 소통중심 의정활동을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가칭) 라키비움 사업은 지난 2월 17일 전시연출사업 입찰공고를 시작했으며, 시설명칭 공모와 콘텐츠개발, 인력확충등의 과정을 거쳐 내년 2월 말 사업 완료 후 도민에 개방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