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공예 명장 3호’ 후보자 다음 달 6일까지 접수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20-10-23

성남시는 ‘공예 명장 3호’ 선정을 위해 오는 10월 28일부터 11월 6일까지 후보자의 공모서류를 접수한다.

 

목·칠, 도자, 금속, 섬유, 종이, 기타 공예 분야 중에서 최고 수준의 숙련기술을 보유한 장인 1명을 선정하고 적격자가 없으면 선정하지 않는다.

▲ 성남시 공예명장 1호 종이 분야의 지승공예가 홍연화 씨.     © 시사&스포츠

 

신청 자격은 민속 공예산업 분야에 15년 이상 종사한 사람이면서 신청일 기준 10년 이상 성남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한 공예 인이며, 대한민국 명장, 무형문화재로 지정된 경력이 없어야 한다.

 

대상자는 시 홈페이지에 있는 ‘제3회 성남시 공예 명장 선정 계획 공고’를 참조해 신청서, 공예단체 또는 구청장 추천서 등을 시청 8층 산업지원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시는 숙련기술, 공예산업과 지역사회 기여도, 작업환경, 작품 수준 등에 대한 서류·현장 심사, 공예 명장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오는 12월 공예 명장 선정 결과를 시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고 선정자는 성남시 공예 명장 칭호와 증서, 인증패, 500만 원의 개발 장려금을 받는다.

▲ 성남시 공예명장 2호 목·칠 분야의 옻칠장인 장태연 씨.     © 시사&스포츠

 

시는 공예 인의 자긍심 고취와 공예산업 저변 확대를 위해 2016년부터 격년제로 공예 명장을 선정하고 있으며, 성남시 공예 명장 1호는 종이 분야의 지승공예가 홍연화 씨, 공예 명장 2호는 목·칠 분야의 옻칠장인 장태연 씨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