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온라인 개학 대비 ‘원격수업’ 장비 지원한다

온라인수업 장비 및 콘텐츠 지원, 성남시 내 156개교 열 화상 카메라 구입 지원도...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20-04-03

성남시는 선 안전 후 교육을 위해 각 학교에 긴급히 열 화상 카메라를 공급하기로 했다.

 

성남시 관내 156개교에 열 화상 카메라를 구입 할 수 있도록 10억9백만 원을 변경 지원한다. 이는 고교 온라인 개학이 오는 9일부터 시작됨에 따라 학생자치회에서 학생들이 자발적 열 체크 할 수 있도록 열 화상 카메라를 구입하여 코로나19 바이러스 종식 캠페인 등을 펼칠 수 있게 지원하기 위함이다.

 

이는 3월과 4월 성남형교육 불용 된 예산을 변경하여 사용함으로써 기존 성남형교육이 사회이슈에 발 빠르게 대응한 점 등을 감안 해 볼 때 당연한 조치였다.

 

또한 성남형교육은 온라인 화상 수업에 필요한 3억7천2백만 원을 기초인프라 화상 수업 도구도 갖추도록 가장 긴급히 변경계획을 승인하기로 했다.

 

교사·학생 간 화상 수업에 필요한 화상 수업 도구, 원격수업콘텐츠, 원격수업 플랫폼 등 기초인프라 구축을 허용하여 온라인 수업이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와 함께 오프라인 개학이 이루어 지면 학생의 꿈과 끼를 펼칠 수 있도록 학교별 동아리, 자유학년제, 〈성남e드림〉 지역특성화, 학부모자치회 활동 지원 등 학교의 안전하고 창의적 교육과정을 지원한다.

 

성남형교육은 2019년 성남FC교실 교육부 홈페이지 “온 세상이 학교다” 우수혁신사례 송출과 2019.11월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업무협약을 통해 판교테크노밸리의 우수한 IT 지역 여건을 진로직업체험으로 연결하는 등 아시아실리콘밸리 성남에 맞는 인재육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