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문화재단, 코로나19 대비 시설 휴관

공연 및 전시 일정 연기 및 휴관, 방문객 출입제한...성남미디어센터, 책테마파크, 아카데미 등 부속시설 무기한 휴관...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20-02-25

성남문화재단(대표이사 노재천)은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현재 진행 중인 공연 및 전시 일정을 중단하고 시설 휴관을 결정했다.

 

오페라하우스, 콘서트홀, 큐브미술관 등 주요 시설에 추가 방역을 마치고 출입을 제한하기로 했으며, 상설전시실과 반달갤러리는 무기한 휴관한다.

 

성남미디어센터와 책 테마파크를 비롯해 세계악기전시관과 악기도서관 등 부속시설도 무기한 휴관하며, 아카데미 교육프로그램 역시 무기한 연기한다.

 

또 기존 배치된 손 소독제와 발판 소독 매트, 마스크 등 외에 사무동 입구에도 열감지기를 추가 설치 운영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오는 3월 13일(금)~15일(일) 열릴 예정이던 ‘2020 연극 만원 시리즈-옥탑방 고양이’와 19일(목) 예정된 ‘2020마티네콘서트’는 취소 후 추후 재개하기로 했으며, 3월 29일까지 성남큐브미술관에서 진행하는 ‘에릭 요한슨 사진展:Impossible is Possible’은 우선 3월 9일(월)까지 15일간 임시 휴관한다.

 

성남문화재단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 확산 예방 및 대응체계 강화를 위해 부득이하게 현재 진행 중인 공연 및 전시, 기타 부속시설에 대한 휴관을 결정했다”며 “아무쪼록 이번 사태가 조속히 해결되어 빠른 시일 내에 정상 운영될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