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 하늘누리 추모원 24~27일 한 시간 연장 개방

설 당일은 화장로 1회 차만 가동…추모객 편의 높이고 혼잡 덜어...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20-01-20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1월 24일부터 27일까지 설 연휴 때 중원구 갈현동 영생관리사업소(성남화장장) 내 봉안시설인 하늘누리 제1·2 추모원을 1 시간 연장 개방한다.

 

추모객의 편의를 위해 평소 오전 7시~오후 5시이던 개방 시간을 늘려 오후 6시까지 문을 열며, 야외에는 기존 추모 제단(17개) 외에 임시 추모 제단 33개를 추가 설치해 추모객 대기시간을 줄인다.

▲ 영생관리사업소 성남 하늘누리 추모원 24~27일 한시간 연장 개방.     © 시사&스포츠

 

3만5,155기의 고인이 봉안된 하늘누리 1·2 추모원에 추모객이 설 연휴 나흘간 3만 명(하루 평균 7,500명) 몰릴 것을 예상한 대비책이며, 이와 함께 설 당일인 오는 1월 25일은 성남화장장의 화장로를 1회 차만 가동해 혼잡을 던다.

 

하루 최대 8회까지 운영하던 15기의 화장로(예비 2기 포함)는 화장 횟수를 줄여 설날 오전 7시~8시 30분까지만 가동한다.

▲ 영생관리사업소 성남 하늘누리 추모원 24~27일 한시간 연장 개방.     © 시사&스포츠

 

영생관리사업소는 또, 설 연휴 나흘간 5,000대(하루 평균 1,250대)의 차량이 이곳을 찾을 것으로 보고, 300면 규모의 기존 주차장 외에 장례식장 아래에 30면의 임시 주차장을 추가 조성한다. 주차관리와 청소 요원 16명도 배치한다.

 

현재 성남시 영생관리사업소의 하늘누리 제1 추모원은 1만6,900기 모두 만장됐고, 2만4,601기를 갖춘 제2 추모원은 1만8,255기(74%)의 고인이 봉안돼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