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 차량 과태료 체납액 12월말까지 일제정리기간 운영

2018년 이월된 체납액 139억 원 중 25%인 35억 원 징수목표...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19-11-21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오는 12월 말까지 차량 과태료 일제정리기간을 운영해차량 과태료 징수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20일 성남시는 2018년 이월된 차량검사지연과태료, 손해배상보장법위반과태료 체납액 139억 원 중 25%인 35억 원을 징수목표로 상·하반기별 체납고지서 일제 발송(24,000건 발송), 차량 및 부동산 압류, 급여압류, 각종 보조금지급제한 등 강도 높은 체납처분과 행정제재를 병행하여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지난 3월 4일부터 운영되는 성남시 실태조사반 80명이 체납자의 자택이나사업장을 방문하여 납부안내와 체납자별 생활실태를 파악하여 고질 체납자는 가택수색, 관허사업 제한 등 체납처분을 할 수 있도록 연계하고 생계형 체납자는복지부서에 통보하여 복지서비스를 제공받도록 돕고 있다.

 

성남시 관계자는 ‘우리 시 차량 관련 과태료 체납액은 약 6만 2천 건, 139억 원에 달하며,체납자는각종 체납처분 및 행정제재로 인해 경제활동에 불편과 불이익이 발생할 수 있으니 속히 납부하여 주실 것’을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