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가천대학교, ‘청년 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업무협약

가 -가 +

변건석기자
기사입력 2019-08-14

성남시와 가천대학교는 8월 13일 오후 2시 가천대 비전타워에서 ‘청년 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추진에 관한 업무 협약을 했다.

 

‘청년 전공 살리기 프로젝트’는 성남시 관내 기업과 가천대학교 재학생을 매칭·지원하는 사업이다.

▲ 성남시-가천대학교, ‘청년 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업무협약.     © 시사&스포츠

 

대학 졸업을 앞둔 취업준비생들이 전공분야에 대한 직무경험을 쌓고 전공을 살려 취업을 준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된다.

 

협약에 따라 성남시는 사업에 참여하는 대학생 청년의 근로에 따른 임금액 90%를 부담하고, 가천대학교는 사업 참여 학생에 대한 학점을 인정하기로 했다.

 

이날 성남시와 가천대는 산·관·학 협력의 ‘청년전공살리기 프로젝트’를 통해 성남지역 청년 일자리를 창출하고 직무능력을 갖춘 인재를 양성하는데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 성남시-가천대학교, ‘청년 전공 살리기 프로젝트’ 업무협약.     © 시사&스포츠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l/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사&스포츠. All rights reserved.